복지재단 이모저모

쌀, 라면 등 생필품 ‘지역주민 돕기’

1만 달러 상당 전달 예정... 원주카리타스 복지재단, 내달 11일 첫 로컬행사

[ 03-24-2021  한국일보 ]

한국일보2021년3월24일.jpg

버지니아 성정바오로성당 부속기관인 원주카리타스 복지재단 (이사장 김태진 주임신부, 회장 유홍열)이 부활절을 맞아 ‘지역주민 돕기’행사를 펼친다.

패어팩스에 있는 본당 주차장에서 내달 11일(일) 오후 2시~4시 드라이브 스루로 진행될 행사는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성당 신자 및 지역사회 주민들을 대상으로 한다.

재단 이사장인 김태진 주임신부는 “코로나 팬데믹의 어려움 속에서 성당 교우들과 워싱턴 동포사회에 작게라도 도움이 되고 이웃이 함께 한다는 따뜻한 마음과 정이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행사에서는 쌀, 라면, 과일, 채소 등 총 1만 달러 상당의 물품이 준비돼 도움이 필요한 가정에 전달된다.

행사를 후원해 줄 단체 (또는 업체)와 개인의 연락도 바라고 있다. 후원금은 세금공제 된다.

유홍열 회장은 “그동안 한국과 필리핀, 파푸아뉴기니 등 해외지원 위주로 활동한 카리타스 재단의 로컬 후원은 이번이 처음이다. 성당 복지부와 협럭해 행사를 준비하고 있으며 예산은 1만 달러 정도로 잡고 있다”고 말했다.

원주카리타스 복지재단은 지난 1087년 ‘원주카리타스 후원회’란 이름으로 성 정바오로 천주교회 부속기관으로 설립됐다. 교우들만을 대상으로 후원금을 모금하다 2001년 11월 모금활동을 동포사회 전체로 확대, 한국과 해외 여러나라의 장애인복지, 어르신복지, 청소년복지, 아동복지, 지역주민복지 등을 위한 다양한 시설을 지원하고, 결손가정 아동을 정기적으로 돕는 결연사업도 전개하고 있다. 2005년 미국 정부에 법인등록을 하고, 2021년 3월 현재 6명의 운영이사들과 많은 봉사자들의 참여로 운영되고 있다. 회원은 300명 정도이다.

문의 (703)307-3123

RyuH1@hotmail.com

<정영희 기자>

<정영희 기자>
번호 날짜 제목 출처
32 04-13-2021 250여 가정에 생필품 전달 한국일보
31 03-24-2021 쌀, 라면 등 생필품 ‘지역주민 돕기’ 한국일보
30 03-05-2021 워싱턴 지역사회에 도움 모색 한국일보
29 10-06-2020 원주카리타스 후원에 농인 야구지도자의 꿈 키우다 한국일보
28 12-20-2019 카리타스 '기빙트리' 한국일보
27 04-02-2019 주는 것이 받는 것 보다 행복 한국일보
26 01-10-2019 기빙 트리, 2만3천 달러 모금 한국일보
25 12-13-2018 3개국 아동 1,153명에게 성탄 선물을... 한국일보
24 03-20-2018 한국 등 3개국에 17만6천달러 후원 한국일보
23 03-20-2018 기빙트리 후원에 감사 중앙일보